최종편집 : 2020-04-09 19:35 (목)
정은경 "주말 '사회적 거리두기' 지속 실천 중요"
상태바
정은경 "주말 '사회적 거리두기' 지속 실천 중요"
  • 더브리핑(The Briefing)
  • 승인 2020.03.13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뉴스1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뉴스1

(서울=뉴스1) 방역 당국이 주말을 맞이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Social Distancing)'를 철저히 실천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13일 정례브리핑에서 "이제 주말이 다가오는데 사망자 발생 등 더 큰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개인 위생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는 노력을 다시 한 번 부탁한다"고 말했다. 

사회적 거리두기는 바이러스의 전파를 막기 위한 감염병 확산 차단 방법이다. 바이러스가 사람을 숙주로 삼는 만큼 추가로 전파할 수 있는 사람과 사람간의 접촉을 최소화하는 근본적인 방역 방법이다.

어린이집 휴원과 학교 개학 연기, 직장 재택 근무 등이 대표적인 사회적 거리두기의 예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최근 밀집된 시설에서 집단 감염이 발생하면서 주말 종교행사나 PC방, 노래방, 공중목욕탕 등 다중이용시설 이용은 하지 않는 것이 권장된다.

또 대인간 침방울로 인한 전파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마주 보고 대화할 때 2m 정도의 거리를 두고, 기침할 때는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는 수칙을 지켜야 한다.

정은경 본부장은 "전반적으로 감염병 관리나 위생, 환경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는 것이 기본 원칙"이라며 "조금이라도 몸이 안 좋거나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학교나 직장에 출근하지 말고 집에 머물러 주시기를 계속 강조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