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9 19:35 (목)
민병두 조건부 무소속 출마..."1위 안되면 민주 청년후보 몰아줄 것"
상태바
민병두 조건부 무소속 출마..."1위 안되면 민주 청년후보 몰아줄 것"
  • 더브리핑(The Briefing)
  • 승인 2020.03.15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정치인 육성 취지 공감하지만 연고 없는 청년 30일 전 내려보내는 것 가혹"
"불출마는 의석 내주는 것, 출마하는 것이 의석 유지하는 길...유권자 판단 따를 것"
민병두 의원/뉴스1
민병두 의원/뉴스1

민주당 공천에서 컷오프된 민병두 의원이 '주민추천후보'의 이름으로 무소속 출마를 선언하고, "1위가 지상목표"이며 "1위 확보가 어렵다고 판단되면 민주당 청년후보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민 의원은 "민주당이 청년정치인을 육성하려는 취지에는 공감하지만 연고가 전혀 없는 청년을 선거 30일 전에 내려보내는 것은 청년에게도 가혹한 일"이라며 "제가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청년을 돕는다고 해도 기적을 구하기에는 너무 조건이 어렵다"고 말했다. 

민 의원은 "1위가 지상목표이며 명예를 회복하는 길"로서 "2위는 아무런 의미가 없다"고 강조한 뒤 "만약 1위가 될 것 같지 않으면 민주당 청년후보가 승리할 수 있도록 몰아주겠다"고 밝히고, "최종적인 판단을 하기 전까지 최선을 다해 달리겠다"며 "유권자의 판단을 따르겠다"고 말했다.

즉 1위 가능성이 확실해지면 민주당 청년후보에게 후보단일화 등을 요구하지 않고 완주하고, 일정 시점에서 1위가 어렵다고 판단되면 자신이 2위 민주당 청년후보가 3위일 경우라도 자신이 사퇴하여 민주당 후보가 1위를 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것.

또한 "출마를 하지 않으면 의석을 하나 내주는 것이 되지만, 출마하는 것은 반대로 의석을 하나 유지하는 것"이라며 "저와 미래통합당후보와 양자대결 구도를 만들고 이를 기반으로 제가 승리하여 동대문 발전의 꿈을 완성하겠다"고 다짐했다. 

민 의원은 "대한민국 혁신성장 디자이너로서, 4차산업혁명의 기수로서, 최고의 입법전문가로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달라"고 호소하고, "GTX, 청량리역정비창 이전 및 청년창업타운,동부간선도로지하화, 서울대표도서관과 학교 동시병행유치, 강북횡단선 및 면목선,주민안전망 확충등 동대문 주민의 염원을 제가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 선거기간 동안 확정되지 않은 의혹을 제기, 주장한 언론 정당 후보 정치인 캠프관련자 등에 대해서는 절대불관용의 원칙으로 에외없이 법의 심판을 묻겠다"고 덧붙였다. 

 

<민병두 의원 입장문 전문>

동대문 주민들이 힘의 원천입니다
ㅡ주민추천후보 출마선언문

민주당은 저에게 국가와 민족을 위해 봉사할 수 있는 기회와 영광을 주었습니다.저에게 네차례의 기회를 준 민주당이 국민의 뜻에 부합하는 유능한 정당으로 가기를 항상 염원합니다.

민주당은 동대문을 지역구를 청년우선전략지역으로 선정했습니다.민주당이 청년정치인을 육성하려는 취지에는 공감합니다. 하지만 연고가 전혀 없는 청년을 선거 30일 전에 내려보내는 것은 청년에게도 가혹한 일입니다. 제가 선당후사의 정신으로 청년을 돕는다고 해도 기적을 구하기에는 너무 조건이 어렵습니다.

"될 사람 밀어주자" "동대문 발전은 동대문 출신 정치인이"라는 주민들의 여론이 저와 미래통합당후보와 양자대결 구도를 만들고 이를 기반으로 제가 승리하여 동대문 발전의 꿈을 완성하겠습니다.제가 출마를 하지 않으면 의석을 하나 내주는 것이 되지만,제가 출마하는 것은 반대로 의석을 하나 유지하는 것이라고 해서 용기를 내었습니다.

저는 당선을 목표로 힘차게 달리겠습니다.1위가 지상목표입니다.명예를 회복하는 길입니다. 2위는 아무런 의미가 없습니다. 만약 1위가 될 것 같지 않으면 민주당 청년후보가 승리할 수 있도록 몰아주겠습니다. 하지만 최종적인 판단을 하기 전까지 최선을 다해 달리겠습니다. 저를 일으켜 세우는 힘도,저를 주저 앉히는 힘도 유권자들에게 있습니다. 그 판단을 따르겠습니다.

대한민국 혁신성장 디자이너로서, 4차산업혁명의 기수로서, 최고의 입법전문가로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십시오.

GTX, 청량리역정비창 이전 및 청년창업타운,동부간선도로지하화, 서울대표도서관과 학교 동시병행유치, 강북횡단선 및 면목선,주민안전망 확충등 동대문 주민의 염원을 제가 마무리하겠습니다.

P.S. 이번 선거기간 동안 확정되지 않은 의혹을 제기, 주장한 언론 정당 후보 정치인 캠프관련자 등에 대해서는 절대불관용의 원칙으로 에외없이 법의 심판을 묻기로 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