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0 20:50 (월)
'마스크 5부제' 긍정적 64%…정부 대응 잘한다 61%로 높아져
상태바
'마스크 5부제' 긍정적 64%…정부 대응 잘한다 61%로 높아져
  • 더브리핑(The Briefing)
  • 승인 2020.03.15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1-엠브레인 21대 총선 6차 여론조사] '골든크로스' 등 안정화 국면 영향
정부 대응 긍정률 3주새 49.1%→60.8%…코로나19 총선서 여당에 유리 14.4%→21.8%

(서울=뉴스1) 우리 국민 10명 중 6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한 정부의 대응에 긍정적인 평가를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뉴스1이 여론조사 전문업체인 엠브레인퍼블릭에 의뢰해 지난 13일 전국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1005명을 대상으로 실시, 15일 공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코로나19에 대한 정부 대응에 대해 '매우 잘하고 있다'는 응답이 24.1%, '잘하고 있는 편이다'라는 응답이 36.7%로 긍정평가가 60.8%였다.

반면 '매우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21.2%, '잘못하고 있는 편이다'는 응답은 16.9%로 부정평가는 38.1%였다.

이는 지난 3주 전 같은 조사에 비해 긍정평가는 11.7%포인트(p) 증가했고, 부정평가는 10.3%p 감소한 수치다. 

지난 2월 24~25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1008명 대상 뉴스1-엠브레인 여론조사(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에서는 긍정평가가 49.1%(매우 잘하고 있다 13.6%, 잘하고 있는 편이다 35.5%)였으며, 부정평가는 48.4%(매우 잘못하고 있다 25.3%, 잘못하고 있는 편이다 23.1%)였다.

대구·경북에서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던 지난달에 비해 최근 들어 확진자 증가세가 다소 둔화해 안정화 초기 국면에 진입했다는 판단이 나오면서 정부의 대응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로 이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전국적으로 추가 확진자 수보다 완치자 수가 앞서는 '골든크로스'가 발생한 점도 고무적이다. 

특히 대구·경북에서 부정평가의 감소가 두드러졌다. 2월 조사에서 대구·경북의 경우 무려 72.2%가 부정평가를 내렸지만 이번 조사에서는 53.6%로 18.6%p나 감소했다.  

 

정부가 약국 등을 통해 판매하는 '공적 마스크'를 주중 5일 가운데 하루에만 1인당 2매씩 구입할 수 있도록 한 이른바 '마스크 5부제'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평가가 높았다. 

정부의 마스크 5부제 도입에 대해서는 '매우 잘하고 있다'는 응답이 22.7%, '잘하고 있는 편이다'는 응답이 41.4%로, 긍정평가가 64.1%였다. 반면 '매우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15.7%, '잘못하고 있는 편이다'는 18.2%로 부정평가는 33.9%였다.  

충분한 공급량은 아니지만 '적어도 1주일에 2장씩은 살 수 있다'는 심리적인 안정감이 긍정적인 평가로 이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지역별로는 대구·경북에서 긍정평가가 54.7%로 가장 낮았으나 서울(60.8%) 등 다른 지역들과 현격한 차이를 보이지는 않았다. 광주·전라 지역의 긍정률이 80.7%로 가장 높았다. 

엠브레인측은 "전 세대와 연령에서 코로나19 정부 대응 및 마스크 5부제 도입에 대해 '잘하고 있다'는 긍정평가가 절반 이상으로 나타났다"며 "코로나19 사태가 진정국면에 접어들고 마스크 수급문제 해결을 위한 마스크 5부제 실시 영향으로 지난 2월 조사 대비 정부 대응에 대한 긍정적 여론이 크게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코로나19가 이번 총선에서 여야 정치권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선 '초기대응 논란 등 정부책임론으로 야권에 유리할 것'이라는 응답이 41.8%로 조사됐다.

'여야 정치권에 별다른 영향이 없을 것'이라는 응답은 27.4%, '국정안정 및 지지를 위해 정부·여당에 유리할 것'이라는 응답은 21.8%였다. 모르거나 무응답은 9.0%다.

지난 2월 24~25일 뉴스1-엠브레인 조사 당시 정부·여당에 유리할 것이라는 응답이 14.4%였던 것과 비교해 7.4%p 높아진 점이 눈에 띈다.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에 대한 긍정 평가가 높아진 것과 같은 맥락으로 풀이된다. 한편 야권에 유리할 것이란 응답은 2월 조사(40.1%)와 비슷하다.

한편 이번 조사는 성·연령·지역별 할당 후 휴대전화 가상번호로 표본을 추출해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전화면접조사(무선전화조사 100%) 방식으로 실시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 ±3.1%포인트, 응답률 24.0%다. 가중값 산출 및 적용방법은 성별, 연령별, 지역별 가중값 부여(2020년 2월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방법을 적용했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