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30 20:50 (월)
민주 선대위·김수현 전 靑실장까지…'의정부갑' 오영환 격려 방문
상태바
민주 선대위·김수현 전 靑실장까지…'의정부갑' 오영환 격려 방문
  • 더브리핑(The Briefing)
  • 승인 2020.03.19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환만이 민생119 정신으로 시름잠긴 의정부 살린다"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왼쪽)과 오영환 더불어민주당 경기 의정부갑 후보(오른쪽) © 뉴스1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왼쪽)과 오영환 더불어민주당 경기 의정부갑 후보(오른쪽) © 뉴스1

(서울=뉴스1) 정성호(3선·경기 양주) 더불어민주당 경기북부 선거대책위원장 등 선대위 지도부가 19일 경기 의정부갑의 오영환 후보 사무실을 방문했다.

'세습 공천 논란'으로 불출마 의사를 피력했던 문희상 국회의장의 아들인 문석균씨가 무소속으로 재출마를 선언하면서, 다자구도가 형성돼 치열한 선거전을 펼치게 됨에 따라 오 후보를 격려하고 지지층을 결집시키려는 차원으로 해석된다.

정 위원장은 이날 오후 4시쯤 경기도당위원장을 맡은 김경협(재선·경기 부천갑) 의원과 함께 캠프에 있는 지방의원과 자원봉사자를 격려했다.

이 자리에는 김민철 민주당 의정부을 후보, 의정부 소속 도의원 전원과 소속 시의원들도 참석했다.

이들은 "사람을 구하는 일에 몸 바쳐 헌신한 오 후보만이 민생119 정신으로 코로나로 시름에 잠긴 의정부를 살릴 유일한 후보"라며 "집권여당 후보인 오 후보에게 힘을 실어 의정부 발전의 기틀을 마련하자"고 호소했다.  

이날 오후 5시에는 문재인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한 김수현 전 정책실장도 오 후보의 선거캠프를 찾았다. 김 전 실장은 "오 후보의 정책공약이 실현될 수 있도록 있는 힘껏 돕겠다"고 했다.  

오는 21일엔 민주당 조직부총장을 맡고 있는 소병훈 의원이 오 후보를 찾아 선거 캠프 관계자들을 격려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